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이재명, 故노무현 11주기 추모 "반칙 특권없는 세상 이뤄가겠다"

“세상에 내 편 하나 없는 짙은 외로움 밀려올 때 당신의 모습 생각”
“수많은 노무현이 민들레 홀씨로 태어나 당신의 가치와 철학 실천”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2020-05-23 11:34 송고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뉴스1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 11주기를 맞아 “사람 사는 세상의 꿈 대동세상으로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세상에 내 편 하나 없는 짙은 외로움이 밀려올 때 그 어떤 비난과 압박에도 꼿꼿하던 당신의 모습을 생각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오전 11시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이 엄수되고 있다.

이 지사는 “복잡하고 어려운 갈림길에 섰을 때 당신이라면 어떤 판단 어떤 결정을 내렸을까 끊임없이 자문한다”며 “그 깊은 마음을 오롯이 헤아릴 수는 없겠지만 부족하나마 당신이 가리키고 만들어 주신 길을 가려 애써본다”고 덧붙였다.

그려면서 “‘반칙과 특권 없는 나라, 사람사는 세상을 만들어보자’고 하셨다. 비록 먼저 떠나셨지만 그 자리에 수많은 노무현이 민들레 홀씨로 태어나 온 세상에서 당신의 가치와 철학을 기억하고 실천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들로 인해 당신은 언제나 동지로, 선배로 이 세상에 함께 살아계신다. 당신께서 만들어 주신 길을 따라 ‘반칙과 특권없는 사람 사는 세상’의 꿈을 억강부약 대동세상으로 이뤄 가겠다”고 다짐했다.


jhk102010@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