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전북체육회, 헬스장 등 체육시설 운영 재개…“방역수칙 준수”

(전북=뉴스1) 임충식 기자 | 2020-05-20 14:30 송고
전북체육회 전경 /© 뉴스1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가 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됐던 체육시설을 다시 개방한다.

20일 전북체육회는 이날부터 도체육회관 헬스장과 스쿼시장 등 체육시설 운영을 다시 재개한다고 밝혔다.  

이들 체육시설은 코로나19 여파로 지난 2월부터 운영이 중단된 상태였다.

운영은 재개되지만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지켜야 한다.

도체육회는 만일의 상황을 대비, 입장 시 발열체크를 실시하고 거리유지를 위해 인원수와 운동시간 등을 제한하기로 했다. 출입자 명단도 철저히 관리한다.

또 체온조절실(사우나)와 정수기 등도 사용을 금지했으며, 운동복과 수건 등도 개인이 지참하도록 했다.

이외에도 운동 전·후 가급적 친목모임 활동을 하지 않도록 이용객들에게 권고할 계획이다.

유인탁 전북체육회 사무처장은 “체육시설을 재개했지만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고 있는 만큼 제한하는 부분이 있다”며 “이용객들이 다소 불편하겠지만 양해해 달라”고 당부했다.


94chung@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