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더킹' 정은채, 출소한 김고은 찾아가 "너 진짜 나 몰라?"

(서울=뉴스1) 이승진 기자 | 2020-05-09 22:32 송고
SBS '더킹' 방송 화면 캡처© 뉴스1


'더킹' 정은채가 김고은과 마주했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 연출 백상훈 정지현)에서는 구서령(정은채 분)과 루나(김고은 분)가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서령은 출소한 루나를 찾아갔다. 구서령은 "우린 자꾸 의외의 곳에서 만난다?"라며 아는 척을 했다. 루나가 반말을 하자 구서령은 "구면이라고 말을 막 놓네? 내 팬이라더니 신분 들켰다고 안면몰수인가?"라며 비웃었다.

루나는 "몰수이고 나발이고 안면이 없는데 난"이라고 하자 구서령은 "이거 난년이네? 너 맞잖아 여행자"라며 정태을(김고은 분)이 자신을 속이고 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루나는 "공무원 언니. 나한테 말 거는 사람들은 딱 두 부류야. 나한테 뭘 빼앗았거나 뺏겼거나. 어느쪽이든 좋게 안 끝나"라고 말하며 구서령을 무시하고 지나쳤다.  

그런 루나의 팔을 잡은 구서령은 "너 진짜 나 몰라?"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너 전과자인 거 그 사람은 아니?"라고 재차 물었다.

구서령은 루나의 표정을 보고 정태을이 아니라는 걸 알아차렸다. 그는 "너 진짜 그 사람도 나도 모르는구나? 너 내가 봤던 그년 아니구나?"라고 말했다.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