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홍선영, 악플러에 쿨한 대응 "날씨 더우니깐 이해한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0-05-05 09:10 송고
홍선영 인스타그램 © 뉴스1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악플러를 향해 일침을 놓았다.

홍선영은 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악플러가 보낸 DM(다이렉트 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캡처 사진에는 한 누리꾼이 "제발 동생 앞가림 좀 막지 말라고! 제발 숨어서 좀 지내!"라고 메시지를 보낸 내용이 담겨있다.

이에 홍선영은 "네? 이런 메시지 보내시기 전에 생각 한 번 더 하고 보내시지"라며 "저도 누군가의 가족이자 언니이자 자식인데. 전 그래도 님이 밉지 않으니 계속 욕하시고 싶으시면 하세요. 좋은 하루 보내요. 그리고 차단각 아시죠?"라고 답장을 보냈다.

그러자 이 누리꾼은 욕설과 함께 "내가 먼저 차단이다"라고 반박했으나 홍선영은 재차 "하세요. 하고 싶은신 대로. 파이팅"이라고 응수했다.

홍선영은 그러면서 해당 캡처 사진에 "날씨가 더우니깐 이해합니다"라는 글을 덧붙이며 쿨한 면모를 보였다.

한편 홍선영은 동생 홍진영과 함께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