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로꼬·스테파니리 양측 "이미 헤어진 사이" 열애설로 알려진 '결별'(종합)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0-04-20 12:50 송고 | 2020-04-20 12:56 최종수정
로꼬(왼쪽)와 스테파니 리/뉴스1DB © 뉴스1

래퍼 로꼬(31·본명 권혁우)와 모델 스테파니 리(27·본명 이정아)가 최근 결별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0일 소속사 AOMG 측 관계자는 이날 제기된 로꼬의 열애설과 관련 뉴스1에 "최근 결별했다"며 "좋은 동료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말했다.

스테파니리 소속사 YNK컴퍼니 관계자도 "확인해보니 이미 결별한 사이"라며 "좋은 동료로 남기로 했다"고 했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로꼬와 스테파니 리가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열애설과 동시에 결별 사실이 알려지며, 많은 이들을 더욱 큰 관심을 이끌어냈다.

한편 로꼬는 지난 2012년 엠넷 '쇼 미 더 머니 시즌1'에서 우승하며 유명해졌고, 같은 해 9월 싱글 '시 더 라이트'(See The Light)를 발매하며 정식 데뷔했다. 이후 '감아', '니가 모르게', '어썸'(AWESOME) 등의 곡을 발표하며 인기를 끌었다. 현재 의무경찰로 군 복무 중이다.

스테파니 리는 모델로 데뷔했으며 지난 2014년부터는 배우로 전향해 활동 중이다. 그는 드라마 '선암여고 탐정단', '용팔이', '끝에서 두 번째 사랑', '황후의 품격'과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 등에 출연했다. 

로꼬(왼쪽)와 스테파니 리 © 뉴스1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