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런닝맨' 살 빠진 홍현희에 관심집중…김지민 '버럭'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0-04-05 17:13 송고
SBS 캡처 © 뉴스1
'런닝맨' 홍현희가 관심에 뿌듯한 모습을 보였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방송인 홍현희, 김지민이 출연해 런닝맨들과 미션 해결에 나섰다.

이날 홍현희가 등장하자 모두 다이어트에 성공한 그의 달라진 모습에 놀랐다. 하하는 "진짜 너무 예뻐졌다. 얼굴이 이렇게 작냐"며 놀랐고, 지석진도 "헤어도 잘 됐다"고 칭찬했다.

이에 소외된 김지민은 "살은 왜 빼서 나한테 집중이 하나도 안 되지 않냐"고 버럭 화를 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는 "이런 기분이구나"라며 기쁨을 만끽했다.

그러다 홍현희는 "내가 남편과 얼굴 바꾸기 어플을 해봤는데 내가 양세찬 선배처럼 나오더라"면서 살 뺐는데 양세찬이랑 똑같이 생겼다"면서 사진을 공개했다.

전소민이 "세찬이 요즘 못 생겨졌다"라고 하자, 홍현희는 "괜히 내가 기분 나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