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정부 비판→SNS 설전' 장미인애 "대한민국서 배우 활동 않겠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0-03-31 07:4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