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부럽지' 전현무, 최송현 말투에 "이것 때문에 욕먹는구나" 폭소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0-03-30 23:44 송고 | 2020-03-31 08:27 최종수정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캡처 © 뉴스1
'부럽지'에 전현무가 등장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에서 최송현은 KBS 32기 아나운서 동기들인 전현무, 오정연, 이지애를 만났다.

전현무는 "너무 어색한 게 왜 우리 동기 모임을 MBC에서 하냐"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모두 프리랜서를 선언한 후 모인 게 처음이라고.

최송현은 전현무에게 "내 방송 봤냐 안 봤냐"라고 물었다. 전현무는 "봤…"이라더니 "아 그거 솔직히 말해주면 네 거 빼고 다 봤어"라고 해 웃음을 더했다.

전현무는 "첫방 한다는 거 알고 성규가 하니까 모니터링 했었다"며 "우연히 대기실에서 봤는데 원일이, 지숙이 나오더라. 네 거는 앞에 나와서. 겸사겸사 녹화하다가 대기실에서 봤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송현은 "내 유행어 봤냐"고 물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전현무는 전혀 모르는 눈치였다. 최송현은 "올만쿠움?"이라며 연인 이재한에게 부리는 애교를 선보였고, 전현무는 "아 이거 때문에 욕먹고 있는 거구나"라고 솔직히 말해 폭소를 선사했다. 

그러면서 전현무는 "사람들이 몰라서 그래. 얘 말투가 원래 친한 사람들한테는 이렇다"고 말했다.


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