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아빠본색' 룰라 김지현 합류…"남편 이혼 처지 알았기에 제가 대시"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0-03-27 10:27 송고
채널A '아빠본색' © 뉴스1
룰라 김지현과 남편인 홍성덕이 '아빠본색'의 새 식구로 합류한다.

29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90년대 대표 그룹인 룰라 메인 보컬로 활동했던 김지현과 그녀의 남편 홍성덕이 새 식구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지현은 남편과의 첫 만남부터 결혼하기까지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연애 때부터 "당연히 이 사람과 결혼하게 될 것 같다"라고 생각했다는 김지현은 "남편이 (이혼한 두 아들의 아빠라는) 처지가 있어 먼저 대시 하지 못 한다는 걸 알았기에 내가 먼저 프러포즈했다"라고 밝혔다.

남편 홍성덕은 "항상 고맙고 미안한 사람"이라며 김지현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고, 이에 김지현은 "남편을 사랑하기 때문에 아이의 엄마가 된다는 것에 주저하거나 고민하지 않았다"라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스튜디오에서는 김지현 남편이 부동산 전문가이자 카페 사장님이라는 사실이 밝혀지며 이목이 집중됐다. 건물 두 채를 소유한 건물주임이 공개되자 이동준은 "물주네! 건물주!"라며 부러움 섞인 감탄사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정작 부부 일상이 공개되면서 남편 홍성덕의 허당 가득한 면모가 드러나고 말았다. 호기롭게 김지현 아침 준비를 돕겠다 나섰지만 냉장고 열고 다니기는 기본, 싱크대에 물을 버리면서 부엌을 물천지로 만드는 등 결국 뒷정리는 모두 김지현이 하게 만들어 김지현을 한숨짓게 만들었다.

결혼 후 갑자기 '엄마'가 될 수 밖에 없던 김지현의 모습도 공개된다. 홍석덕의 둘째 아들은 결혼 3년째 되던 해 아빠와 함께 살고 싶다며 연락해왔고, 한창 중3 사춘기로 예민한 아들과의 갈등으로 고민하고 아들과 가까워지기 위해 노력하는 엄마 김지현의 모습은 사춘기 아이를 둔 많은 부모들의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한편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오후 8시20분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