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구ㆍ경북

신천지 신도 공무원 딸 확진으로 성주군청 일시 폐쇄

(성주=뉴스1) 정우용 기자 | 2020-02-27 10:28 송고 | 2020-02-27 10:29 최종수정
성주군청 전경/ 뉴스1 © News1 정우용 기자

경북 성주군청이 일시 폐쇄 됐다

성주군은 27일 기획실에 근무하는 공무원의 딸 A씨(26)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공무원 보호를 위해 군청사를 일시 폐쇄하고 소독작업을 벌인다고 밝혔다.

A씨는 신천지 신도로 26일 오후 늦게 코로나19로 확진받았다.

성주군은 필수요원만 성주문화원으로 출근시키고 전 직원들은 오전에 자택 근무를 하도록 조치했다.

소독 작업이 끝나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직원들이 출근해 정상 근무를 할 예정이다.

성주군에는 신천지 교인이 10명 있지만 1명은 군인이고 나머지 2명은 타지에 거주해 7명을 관리하고 있으며 이가운데 A씨를 포함한 신천지 교인 3명과 일반 1명 등 4명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았다.


newso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