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날씨ㆍ재해

[15일날씨] 봄 같이 포근한 주말…수도권 미세먼지 '주의'

아침 최저기온도 영하권 벗어나 제주는 '19도'
경기남부·세종·충남은 한때 미세먼지 '매우나쁨'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 | 2020-02-14 18:09 송고
수도권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인 14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내 일대가 미세먼지로 뿌옇게 보이고 있다. 2020.2.14/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토요일인 15일은 전국의 기온이 평년보다 높아 포근할 전망이다. 다만 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일부 지역에서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15일) 전국이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며 14일 이같이 예보했다.

기압골의 영향으로 15일 오후 6시쯤부터 중부지방과 전라도에서 비가 시작돼 16일에는 전국에 비 또는 눈이 오다가 오전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에는 5~20㎜,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전라도·경북 동해안은 5㎜ 내외 비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평년 -8~2도), 낮 최고기온은 8~19도(평년 4~11도)다.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15도 이상 오르며 포근한 날씨가 이어진다.

다만 기상청은 "15일 기온은 평년보다 높겠으나 16일 오전부터는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큰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것"이라며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인천 7도 △춘천 3도 △강릉 8도 △대전 7도 △대구 6도 △부산 9도 △전주 6도 △광주 8도 △제주 12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5도 △춘천 14도 △강릉 10도 △대전 17도 △대구 15도 △부산 16도 △전주 19도 △광주 18도 △제주 19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강원, 충청, 전북, 대구는 '나쁨'을 그 밖의 권역은 '좋은'에서 '보통'을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경기남부, 세종, 충남지역은 늦은 호우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나쁨' 수준까지 올라가겠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중부지역과 일부 남부지역은 대기 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되고 동풍에 의해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어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 앞바다 0.5~1.5m, 동해 앞바다 1.0~3,0m로 일고 서해 먼바다 최고 4.0m, 남해 먼바다 최고 2.5m, 동해 먼바다 최고 3.0m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른 오전 중부 내륙 중심에 짙은 안개가 끼고 낮 동안에도 박무와 연무 끼는 곳이 있겠다"라며 "비나 눈이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도 있겠으나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15일 지역별 날씨 예보.
-서울·경기: 2~15도, 최고강수확률 70%
-서해5도: 5~7도, 최고강수확률 70%  
-강원영서: 2~15도, 최고강수확률 60%
-강원영동: 1~10도, 최고강수확률 80%
-충청북도: 1~16도, 최고강수확률 30%
-충청남도: 3~18도, 최고강수확률 70%
-경상북도: 1~16도, 최고강수확률 60%
-경상남도: 1~17도, 최고강수확률 30%
-울릉·독도: 6~11도, 최고강수확률 30%
-전라북도: 3~19도, 최고강수확률 60%
-전라남도: 6~18도, 최고강수확률 30%
-제주도: 12~19도, 최고강수확률 30%



potgu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