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전문] '해킹 피해' 주진모 측 "지라시 게시·유포·재배포, 강력 법 조치"

"유포 포함 일련의 상황, 정식 수사를 의뢰 방침"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0-01-10 14:34 송고 | 2020-01-10 14:44 최종수정
배우 주진모/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휴대전화 해킹 피해를 입은 배우 주진모와 관련, 소속사 측이 주진모와 관련한 메시지란 이름으로 인터넷과 모바일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게시물 등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10일 공식자료를 통해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소속 배우 주진모씨 관련해 공식 입장을 알린다"며 입장을 냈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해당 사항에 대해 당사는 유포된 정황을 포함한 일련의 상황에 대해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대응을 할 방침"이라며 "따라서 위와 같은 유포 등 행위를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속칭 '지라시'를 작성하고 이를 게시, 또는 유포하는 모든 행위는 법적 처벌 대상"이라며 "때문에, 현재 무분별하게 배포되고 있는 관련 내용을 어떠한 경로라도 재배포 및 가공 후 유포 시 당사는 법무법인을 통해 강력하게 법적인 조치를 취하고 책임을 물을 예정"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지난 7일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최근 주진모의 개인 핸드폰이 해킹된 것을 확인했다"며 "이와 관련하여 연예인이란 이유로 사생활 침해 및 개인 자료를 언론사에게 공개하겠다는 악의적인 협박을 받고 있고,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구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배우의 사생활 보호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 취합한 자료를 바탕으로 법적 대응을 취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허위 내용을 근거로 하는 기사나 사생활을 침해하는 기사, 정확한 사실이 아닌 사건에 대한 무분별한 내용을 배포 또는 보도할 시 부득이하게 배우의 사생활 보호 차원에서 법적 대응을 할 수밖에 없음을 미리 알려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화이브라더스코리아입니다.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소속 배우 주진모 씨 관련하여 공식 입장 알려드립니다.

해당 사항에 대해 당사는 유포된 정황을 포함한 일련의 상황에 대해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대응을 할 방침 입니다.  따라서 위와 같은 유포 등 행위를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속칭 '지라시'를 작성하고 이를 게시, 또는 유포하는 모든 행위는 법적 처벌 대상입니다. 때문에, 현재 무분별하게 배포되고 있는 관련 내용을 어떠한 경로라도 재배포 및 가공 후 유포 시 당사는 법무법인을 통해 강력하게 법적인 조치를 취하고 책임을 물을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