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홍준표 "인구 5천만 대한민국, 미국 기준이면 국회의원 81명"

"수준 미달 여야 의원들 참 많아…한국당, 증원 반드시 막아야"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2019-10-29 08:31 송고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국회의원 정수 확대 논란과 관련해 29일 "미국 의회처럼 비례대표를 폐지하고 국회의원 정수를 200명으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미국 의회의 예를 들어 이렇게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우리가 의회정치의 모델로 삼는 미국은 상원의원 100명, 하원의원 435명, 도합 535명으로 구성된다"며 "이 의원 정수는 미국 인구가 9000만 명이던 1911년에 확정돼 현재 3억 3000만 명으로 인구가 늘어도 변동이 없다"고 지적했다.

홍 전 대표는 미국의 인구 대비 의원 정수를 기준으로 할 경우 우리나라의 국회의원은 81명 정도밖에 안 된다고도 했다.

홍 전 대표는 "내가 4선 의원을 해 봤지만, 대한민국 국회의원들은 자기 할 일은 제대로 하지 않고 권리와 특권만 주장하는, 수준 미달의 여야 의원들이 참 많았다"며 "국회의원 정수는 200명으로 하고 미국처럼 비례대표를 폐지하고 전원 주민 직선으로 하자는 것"이라고 했다.

국회의원 정수 10% 확대를 주장하는 정의당 등을 향해서 홍 전 대표는 "좌파연대 승리를 위해 듣보잡 선거제도인 베네수엘라형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도 모자라 국회의원도 10%나 증원하려 한다"고 비판했다.

한국당을 향해서도 "좌파 연대의 망국적인 행동은 어떤 희생을 치러서라도 막아야 한다"며 "의원직 총사퇴, 총선 거부 투쟁을 벌여서라도 반드시 막아라. 못 막으면 모두 한강으로 가거라"고 말했다.


yos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