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K-PAN 알리는 명창 김소라' 19일 고창서 국악 콘서트

(고창=뉴스1) 박제철 기자 | 2019-07-18 14:11 송고
전북 고창군이 19일 동리국악당에서 ‘명창 김소라와 함께 엮는 고창풍류’ 한 여름 밤의 국악 콘서트를 개최한다. © 뉴스1

전북 고창군이 19일 동리국악당에서 ‘명창 김소라와 함께 엮는 고창풍류’ 한 여름 밤의 국악 콘서트를 개최한다.

명창 김소라는 2009년 미국 시애틀 우정축제 공연, 2018년 뉴욕 카네기 잰켈홀에서 ‘판소리로 들어보는 어머니의 마음(Mother of Love)’ 공연을 통해 전좌석 매진을 기록하며 판소리의 한류화를 위해 K-PAN 브랜드를 세계에 알리고 있는 명창이다.

명창 김소라가 판소리의 고향이자 그녀의 외가(外家)인 고창에서 ‘김소라의 소리로 풀어보는 K-PAN 국악콘서트!’ 뉴욕 카네기홀의 감동을 그대로 재현한다.     

영어창작 판소리 ‘Mother of Love’, 심청가 중 ‘심봉사 눈뜨는 대목’, 적벽가 중 ‘군사설움 대목’, ‘아리랑 연곡’ 등 국악앙상블 ‘너울소리’와 함께 고희안, 김진무, 조은영의 편곡으로 무대를 장식한다.

특히 어린이를 위한 창작판소리 ‘방귀쟁이 며느리’를 비롯해 김소라의 판소리 가사 해설과 ‘함께 놀기’, ‘함께 부르기’ 등 관객과 소통하는 다양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K-PAN 국악콘서트에 앞서, 고창풍취에서는 소리와 춤으로 풀어내는 고창풍류(신뱃노래, 성주풀이), 거문고와 태평소 변주에 의한 춤의 풍류한량, 아쟁 시나위에 의한 허튼 춤을 동리문화예술단이 함께하며, 류희경 명창이 춘향가 중 ‘사랑가’로 소리의 향연을 펼친다.   

동리국악 테마공연 한 여름 밤의 국악콘서트 ‘명창 김소라와 함께 엮는 고창풍류’의 공연 관람료는 무료다.


jcpark@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