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의료

일상적으로 찾아오는 허리와 다리통증…도수치료로 개선가능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에 따라 맞춤치료 실시해야 효과

(서울=뉴스1) 김수정 기자 | 2019-07-05 16:05 송고
© 뉴스1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허리통증, 엉덩이통증, 다리통증 등 각종 통증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일반적으로 근골격계 통증의 경우 무리한 사용이나 노화 등이 주요 원인으로 알려져 있지만, 급작스러운 외상이나 다른 질환이 원인으로 발생하는 통증도 적지 않다.

허리디스크 등 점진적으로 진행되는 퇴행성 질환과는 달리 갑작스럽게 극심한 허리통증이 느껴지는 경우라면 흔히 허리를 삐끗했다고 표현하는 급성 허리염좌가 원인일 수 있다. 이러한 급성 통증은 안정을 취하면 대부분 자연 개선이 가능하지만, 순간적으로 발생하는 극심한 통증으로 일상생활이 어렵다면 적극적인 치료를 실시하는 것이 좋다.

또한 엉덩이, 허벅지, 종아리, 발 등 하지 쪽에 통증이 반복적으로 느껴진다면 좌골신경통을 의심할 수 있다. 좌골신경통의 경우 이상근증후군처럼 좌골신경 주변 근육의 과도한 긴장이나 근근막통증 증후군이 원인이 되기도 하지만 환자 10명 중 9명은 허리디스크로 인해 추간판이 신경뿌리를 눌러 증상이 발생한다.

다른 질환이 원인이 되는 만큼 원인질환에 대한 치료와 함께 신경통 증상에 대한 치료가 동시에 진행될 필요가 있다. 하지만 좌골신경통 발병 여부는 추간판 압박 정도와는 무관해 허리디스크 통증을 느끼지 못하는 초기 환자에서도 좌골신경통이 관찰될 수 있는 만큼 엉덩이 및 하지 통증이 느껴진다면 정형외과나 통증의학과 등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우선이다.

급성 염좌로 인한 허리통증이나 허리디스크 등으로 인한 좌골신경통은 비수술적 치료만으로도 개선이 가능하다. 특히, 도수치료의 경우 빠른 통증 개선효과와 함께 재발 방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어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도수치료는 근골격계 질환의 증상을 개선하기 위한 비수술적 치료 중 하나로,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을 바탕으로 전문 물리치료사가 손을 이용해 척추나 사지의 연부조직, 관절의 위치를 바로잡고 통증 및 체형을 치료하는 방법이다. 환자별 맞춤 치료가 가능하고, 치료에 따른 환자의 부담이나 부작용도 거의 없어 수술이 필요한 중증의 근골격계 질환을 제외한 광범위한 척추관절 치료 분야에 적용되고 있다.

화인마취통증의학과 성수점 유태중 원장은 “허리통증이나 다리통증은 일상생활에서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흔한 증상으로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방치하기 쉽다. 성수동 주변에서 정형외과를 찾는 환자 중에서도 증상을 방치했다 통증이 심해진 뒤에야 병원을 찾아 치료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적지 않다”며 “하지만 근골격계 통증의 경우 원인이 복합적일 수 있고, 초기치료 시 치료가 간단하고 예후도 좋은 만큼 통증이 느껴지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는 것이 우선”이라고 전했다.


nohsm@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