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우주소녀 보나 "그룹명 충격…트와이스·블랙핑크 부러워"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19-06-27 00:23 송고
우주소녀 보나/MBC 캡처 © 뉴스1

우주소녀 보나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26일 주요 포털 사이트에는 보나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렸다.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면서 크게 주목받은 것.

이날 보나는 그룹명을 알고 충격을 받았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기사로 우주소녀 이름을 접했다. 그때는 굉장히 충격적이었다"고 말했다.

특히 보나는 "부러운 게 트와이스, 블랙핑크는 노래 초반에 그룹 이름을 말하지 않냐. 그런데 우주소녀! 이러면 너무 이상하더라. 꼭 하고 싶은데.."라면서 아쉬워했다.

보나는 자신의 예명도 기사로 알았다고. 보나는 "멤버 확정도 기사로 알았다. 준비하는 동안 인터넷을 다 못 했다. 기사 뜬 줄도 몰랐다"며 "회사에 나갔더니 '보나야, 데뷔 축하해' 하더라. 보나가 누군데 생각했다. 새 멤버인 줄 알았다"고 해 웃음을 샀다.


lll@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