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교육

신입채용 면접자 2명중 1명 ‘직무이해도’ 질문 받아

잡코리아 설문조사…대기업 '다대다 면접' 많아

(서울=뉴스1) 이진호 기자 | 2019-04-19 11:44 송고
(잡코리아  제공)© 뉴스1

신입채용 면접을 본 이들의 절반 이상이 '직무이해도'에 대한 질문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19일 잡코리아는 최근 1년 이내 신입직 채용면접을 봤던 2138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응답자의 54.5%가 '직무 이해도'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이어 △경력이나 경험(48.3%) △성격(47.0%) △전공지식(30.0%) △취미나 특기(29.3%) 순으로 조사됐다. 많은 이들이 취업스터디에서 공부하는 시사상식과 경제용어에 대한 질문을 받은 비율은 13.6%에 불과했다.

대기업 면접을 봤던 463명으로 대상을 좁히면 ‘직무이해도'에 대한 질문을 받은 응답자가 55.9%로 평균보다 많았다. 반면 △경력이나 경험(39.3%) △성격(38.4%) 등에 관한 질문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여기에 전공지식에 대한 질문은 응답자의 33.7%가 받았다.  '본인을 뽑아야 할 이유'에 대한 질문을 받은 이들도 30.5%로 집계됐다.

대기업 면접자들의 47.4%가 여러명의 면접관과 여러명의 면접자가 마주 앉는 '다대다 면접'을 봤다. 한 사람씩 마주 앉는 '일대일 면접' 비율은 49.4%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에 지원했던 이들은 54%가 ‘직무이해도'에 대한 질문을 받아 대기업보다 비중이 다소 낮았다. 중소기업 면접에서는 경력·경험(51.4%)과 성격(50.0%)에 대한 질문을 받은 이들도 절반 이상이었다. 

면접 방식으로는 일대일 면접에 참여한 경우가 61.2%로 집계돼 대기업보다 높았다. 다대다 면접을 봤던 이들은 26.7%로 조사됐다.


jinho26@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