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경기도, 경기옛길 역사탐방 참가자 80명 선착순 모집

영남길 ‘석성산 및 할미산성’ 걸으며 옛길 문화자원 답사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2019-04-08 10:21 송고
경기도청사 © 뉴스1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올해 첫 경기옛길 역사탐방 프로그램 참가자 8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경기옛길 역사탐방은 올해 총 4회 진행된다. 오는 20일 영남길 4구간인 ‘용인 할미산성과 석성산의 봉수대 살피기’를 주제로 첫 탐방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경기옛길 테마탐방은 역사, 산성, 생태, 예술 등 4가지 주제로 옛길 문화자원을 답사하는 프로그램이다.

‘역사’를 주제로 한 이번 탐방은 용인의 대표 문화자원인 △할미산성 △선장산 △터키군 참전비 △석성산 정상 등을 따라 걷는 프로그램이다. 김장환 용인문화원 사무국장은 할미산성과 석성산 봉수터를 주제로 스토리텔링 강의에 나선다.

특히, 답사구간이 주로 산길이어서 봄꽃이 만발한 봄기운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박종달 경기도 문화유산과장은 “그동안 고속도로 때문에 단절됐던 한남정맥을 새롭게 놓인 성산교를 통해 걸을 수 있게 됐다”면서 관심을 당부했다.

한남정맥은 경기도 안성시 칠장산에서 북서쪽으로 뻗어 김포시의 문수산에 이르는 산줄기를 말한다.

희망자들은 경기옛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신청할 수 있다.


jhk10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