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공식입장] 정준영 측 "일정 중단하고 귀국…경찰 수사 성실히 임할 것"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9-03-12 08:17 송고
뉴스1 DB © News1
가수 정준영 측이 불법 촬영 영상을 지인과 공유했다는 보도와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정준영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2일 "당사의 신규 레이블인 '레이블 엠'의 소속 가수 정준영과 관련하여 제기되고 있는 내용에 대해 그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으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이어 "그래서 지금도 해외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정준영과 연락을 취하고 있지만, 당사도 명확한 사실관계 파악에 어려움이 있어 죄송하다"며 "다만 정준영은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즉시 귀국하기로 했으며 귀국하는대로 경찰 수사에 성실히 임할 입장임을 밝혔고,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SBS 8뉴스'는 지난 11일 정준영이 가수 승리를 포함한 지인들이 있는 단체 대화창에 본인이 직접 찍은 여성과의 성관계 영상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정준영은 복원된 카카오톡 대화 내용에서 지인들에 여성들과 성관계 사실을 언급하며 불법 촬영된 영상을 공유했다.

더불어 룸살롱에서 여성과 신체 접촉을 하는 영상을 찍어 단체방에 다수 공유한 사실도 파악됐다고 보도했다. 또한 SBS는 확보한 대화 내용이 지난 2015년부터 약 10개월 가량의 분량에 이르며, 피해 여성은 일단 10명으로 파악됐고 더 있을 것이라 전망한다고 전했다. 

이하 정준영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의 신규 레이블인 ‘레이블 엠’의 소속 가수 정준영과 관련하여 제기되고 있는 내용에 대하여 그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으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그래서 지금도 해외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정준영과 연락을 취하고 있습니다만, 당사도 명확한 사실관계 파악에 어려움이 있습니다. 죄송합니다. 다만 정준영은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즉시 귀국하기로 하였으며 귀국하는대로 경찰 수사에 성실히 임할 입장임을 밝혔습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