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공식입장] 러블리즈 "생방송 중 욕설, 부주의로 인한 것…죄송하다"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19-02-04 13:55 송고 | 2019-02-04 13:56 최종수정
뉴스1  DB © News1 권현진 기자

걸그룹 러블리즈가 생방송 중 나온 욕설에 대해 "부주의하게 그런 상황이 발생했다"면서 사과했다. 

러블리즈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4일 "현재 러블리즈와 담당 스태프들이 일본프로모션 마지막날 일정을 진행하고 있어, 사실 확인이 늦어진 점 죄송하다"면서 생방송 욕설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생방송 중 욕설 논란은 일본 프로모션 후 멤버들이 숙소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던 상황에 발생했다. 소속사 측은 "일상 대화를 나누다가 부주의하게 그런 상황이 발생했다. 팬들에게 걱정을 끼쳐서 죄송하고 회사에서도 앞으로 더욱 신중하겠다"고 사과했다. 

앞서 러블리즈는 멤버 이미주의 V라이브 방송 중 멤버로 보이는 인물의 욕설이 등장한 것으로 인해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V라이브를 진행 중이던 이미주는 "저 XX 왜 XX이냐"라는 욕설이 등장하자 당황해 "언니"라며 욕설이 들렸던 쪽을 돌아봤다. 

이후 해당 부분은 V라이브 영상에서는 지워졌지만, 짧게 편집돼 온라인상에 확산되고 있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