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조해주 사위가 나무위키에서 文캠프 이력 삭제 의혹"

국회 행안위원인 유민봉 자유한국당 의원 의혹 제기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 | 2019-01-09 16:33 송고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후보자가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19.1.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후보자(장관급)의 사위인 김모 박사가 앞서 '나무위키'에서 최근 논란인 조 후보자의 이력을 삭제했다는 의혹이 9일 제기됐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유민봉 자유한국당 의원에 따르면 나무위키는 문서의 편집권이 모든 사람에게 주어지는 백과사전 형태의 온라인 사이트이다.

조 후보자는 제19대 대통령 선거 당시 문재인 후보 캠프에서 공명선거특보를 맡아 정치적 중립성이 우려된다는 이유로 야당으로부터 부적격 평가를 받고 있다.

이런 조 후보자의 공명선거특보 이력은 2017년 12월1일 처음으로 나무위키에 추가됐으며, 2018년 11월28일 삭제됐다는 게 유 의원의 설명이다.

유 의원은 "조해주의 이름을 삭제한 편집자의 아이디는 'skdh17'이며, 삭제사유는 ‘'공명선거특보 부분과 관련하여, 잘못된 내용을 삭제함' 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서울소재 모 병원에 근무하는 김 박사가 편집자의 아이디 skdh17와 같은 메일 주소를 사용하는 것이 밝혀졌다"며 "김 박사는 조 후보자의 사위이다"라고 했다.

또 "후보자 및 가족들은 문재인 대선캠프 활동 관련 기록에 대해 전혀 관심을 두지 않다가 청와대의 중앙선관위 위원 인사검증이 시작된 후 관련 내용을 삭제한 것은 법령 위반 등 여러 문제점들을 인식해 삭제했다는 합리적 의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2018년) 12월13일 후보자가 공식 발표됐으며, 청와대 인사검증은 그 전에 이뤄졌다"고 덧붙였다.


pej86@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