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광주ㆍ전남

"자격증 공부 스트레스에…" 여대 도서관서 음란행위 30대

(광주=뉴스1) 한산 기자 | 2018-10-22 17:08 송고
광주 광산경찰서.(뉴스1 DB) © News1

광주 광산경찰서는 22일 여자대학교 도서관에서 음란행위를 한 혐의(공연음란)로 A씨(37)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0시30분쯤 광주의 한 여자대학교 도서관 지하열람실에서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일반 시민들에게 개방하는 열람실에서 자격증 공부를 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공부 스트레스를 이유로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s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