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 제작 1호 웹드라마 연말 전세계 송출…진영 주연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2018-10-01 11:15 송고
진영 촬영 스틸컷(서울시 제공).© News1

서울시는 시민 공모 극본으로 기획·제작하는 1호 웹드라마 '풍경(風磬)'을 170개국 언어를 제공하는 월드와이드 동영상플랫폼 '라쿠텐비키(Rakuten Viki)'를 통해 연내 송출한다고 1일 밝혔다. 차세대 한류스타 '진영'이 주연을 맡는다.

'풍경'은 해외로 입양 간 남자주인공이 세계적인 소설가가 돼 서울에 오고 자신을 파양한 가족을 다시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북촌 한옥 게스트하우스, 남산, 한강, 서울광장, 청계천 등 서울의 주요 관광명소가 드라마 배경으로 등장한다. 서울시가 지난해 실시한 '제1회 서울스토리 드라마 극본 공모전'의 우수작을 웹드라마로 제작한다.

진영은 극중 해외로 입양됐다가 한국에 돌아와 가족을 만나는 남자주인공 '다니엘' 역을 맡았다. 어린 시절 입양돼 내면에 차가움을 지닌 인물을 열연한다. 여주인공 '여진'역은 AOA 민아가 연기한다. 주인공인 다니엘이 서울에 왔을 때 도와주는 출판사 직원이다.

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민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서울 소재 드라마 극본을 공모하고 있다. 최근 콘텐츠 소비가 늘고 있는 웹드라마를 통해 서울만의 고유한 풍경과 감성을 해외에 알리고 관광객 유치를 이끌어내겠다는 계획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한옥 게스트하우스가 주요 무대인 웹드라마 '풍경'을 통해 서울의 골목골목이 해외 관광객에게 새로운 이미지로 전달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junoo5683@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