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LGU+ 'AR입체중계' 서비스…"프로야구 경기정보 한눈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2018-09-02 09:00 송고
LG유플러스가 9월 한 달 동안 AR입체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LG유프러스 제공) © News1

LG유플러스가 프로야구 경기 중 실시간 그래픽과 데이터를 결합한 '증강현실(AR) 입체중계' 서비스를 9월 한 달동안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AR입체중계는 오는 4일부터 30일까지 '스포TV'(SPOTV)에서 중계하는 2개의 경기 중 하나의 경기에 적용돼 총 24개 경기에서 서비스될 예정이다.

유플러스(U+)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앱)과 모바일TV 'U+비디오포털', U+내 프로야구 앱에서 AR입체중계를 경험할 수 있다.

아룰러 서비스 기간 U+프로야구 사용자가 야구 관련 정보를 쉽고 빠르게 접할 수 있도록 SPOTV의 야구뉴스를 앱에서 제공한다. 메인화면에서 'SPOTV 뉴스' 배너를 통해 접속하면 다양한 프로야구 실시간 뉴스를 확인할 수 있다.

AR입체중계로 시청자는 스트라이크와 헛스윙, 삼진과 같은 투구에서 △구종(球種) △구속 (球速) △회전수 △특이사항 등의 데이터와 공의 궤적을 중계 화면에서 그래픽으로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홈런과 안타 등 타구는 △속도 △발사각 △비거리 △특이사항 데이터를 제공한다.

도루와 접전 상황의 주루 플레이 때는 △이동거리 △이동시간 △속도 △첫발 스타트 등의 데이터를 하나의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기존 '포지션별 영상' '득점장면 다시보기' 등과 결합해 생생하고 유용한 중계로 야구팬들의 만족도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한다.

이런 서비스 제공으로 LG유플러스는 2019년 3월 5세대(5G) 이동통신 상용화를 앞두고 차별화된 콘텐츠로 차세대 이동통신 시장에서 승기를 잡는다는 계획이다.


ickim@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