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도시어부' 이덕화 대물 할리벗 낚아…'총 까지 사용'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2018-08-30 23:53 송고 | 2018-08-31 01:10 최종수정
채널A 도시어부 © News1

'도시어부' 이덕화가 역대급 할리벗을 낚았다.

30일 방송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도시어부'에서  오전 낚시 종료 30분을 남기고 이덕화, 마이크로닷에게 초릿대가 크게 휘는 큰 입질이 왔다.

이덕화가 낚은 할리벗의 크기에 깜짝 놀란 사람들이 주위에 모여들었다. 그대로 들어 올리지 못할 크기에 할리벗은 총까지 쏴서 잡아야 했다. 이덕화가 낚은 할리벗의 크기는 1m 36cm 크기의 대물이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황금배지 기준인 100파운드(약 45kg)에 미치지 못해 아쉬워했다.

이들이 탄 배의 선장 로스 호덱은 "사람들이 많은 배에 할리벗이 올라오면 튀어다니면서 누군가를 다치게 할 수 있다. 그래서 가끔 낚은 할리벗을 총으로 쏜다"라고 할리벗에 총을 쏜 이유를 밝혔다.


europa@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