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엘제이, 류화영 사진 대량 유포 논란…소속사 측 "확인 중"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08-23 08:22 송고
엘제이 인스타그램 © News1

방송인 엘제이(LJ)가 걸그룹 티아라 출신 배우 류화영과 찍은 사진을 대량 공개해 파문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류화영 소속사 측이 확인에 나섰다.

류화영 소속사 이매진 아시아 관계자는 23일 뉴스1에 "이와 관련해 현재 확인 중에 있다"고 말을 아꼈다.

앞서 이날 엘제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류화영과 찍은 사진을 대량 올린 후 각각의 사진에 해시태그를 달았다. "#항상고마워 #이하늘 #형님 #감사합니다 #용기이빠이 #전형님보다한살어립니다" 등의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특히 엘제이는 '내편 류화영'이라고 저장된 상대와의 휴대전화 메신저 대화 내용도 캡처해 올렸다. 공개된 대화에서 '내편 류화영'은 엘제이에게 "자기야"라는 애칭을 썼다.

또 엘제이는 팬들의 반발이 커지자 "여자친구와 여행간 게 잘못이냐"고 적는가 하면 "니들이 우습게 보여도 내가 사랑하는 사람 추억 간직하는 게 잘못이니?"라고 반박하기도 했다.

이후 류화영의 쌍둥이 언니이기도 한 류효영이 엘제이에게 "오빠 다들 오해하잖아요. 왜 이런 사진 올리는 거예요?" "우리 허락 받고 올리는 것도 아니면서 왜 오해할만한 글로 자꾸 괴롭혀요. 왜 그래요. 진짜. 지워요" 등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해당 댓글은 삭제된 상태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