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양구군, 청년 소상공인 창업 지원사업 추진

(양구=뉴스1) 하중천 기자 | 2018-05-24 10:59 송고
양구군청 전경. 2017.12.15/뉴스1 © News1 하중천 기자

양구군은 예산 1억원을 투입, 관내 청년 소상공인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청년 소상공인 창업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대상은 양구군에 주소를 두고 2년 이상 거주하고 있는 만 19~40세 주민으로 지역 내 빈 점포를 활용한 예비창업 소상공인, 빈 점포를 활용해 업종을 전환하려는 창업 2년 이상 청년 소상공인, 푸드트럭 예비창업 소상공인 등이다.

반면 휴·폐업중인 업체, 소상공인 범위를 초과하는 기업, 유흥·향락업, 불건전한 오락 용품 관련, 담배·주류 중계 도매업 등은 제외다.

신청은 군 경제관광과로 하면 된다.

최종 지원대상자는 실사 및 소상공인지원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결정된다.

군 관계자는 “지원받은 날부터 2년 이내에 휴·폐업할 경우, 사업장을 양구 이외의 지역으로 이전했을 경우 등 목적 외에 사용한 경우에는 지원을 중지하고 금액을 환수 조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ha30@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