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2018 BBMA] 안현모 "방탄소년단 신곡 오늘 무대 중 가장 기대"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8-05-21 09:38 송고
© News1

엠넷 빌보드뮤직어워드 MC 안현모가 "오늘 무대 중 방탄소년단이 가장 기대된다"며 웃었다.

21일(한국시간)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가 열렸다. 국내에서는 엠넷이 독점으로 생중계했다.

이날 엠넷 MC로 활약한 윤상은 팝에 대해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누며, 안현모에게 "어떤 무대가 가장 기대되느냐"고 물었다.

안현모는 "당연히 방탄소년단의 '페이크 러브'다. 언젠가 방탄소년단이 수상 소감을 하며 '한국어 노래를 외우느라 고생많았다'고 말하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서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수상한 바 있는 '톱 소셜 아티스트' 후보에 올라 참석한다. 더불어 아시아 가수 중 최초로 퍼포먼스도 펼칠 계획. 새 앨범 타이틀 곡을 이 무대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8일 곡 발표 후 국내 차트 정상은 물론이고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 스포티파이(Spotify)의 ‘글로벌 톱 200’ 차트에 모두 진입하는 등 세계적 기록을 써내려 가고 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