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정규 편성, '썰전'과 맞붙는다… 18일 첫방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8-01-02 08:46 송고
SBS © News1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정규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2일 SBS 측은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정규 편성이 확정됐다. 첫 방송은 오는 18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JTBC '썰전'과 정면으로 맞붙게 됐다.

김어준의 첫 지상파 진출 프로그램인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지난 11월 파일럿 방송을 통해 강경화 외교부 장관 인터뷰, 박근혜 5촌 살인사건의 새로운 제보 최초 공개, 코미디언 강유미의 이명박 전 대통령 취재, 세월호 유대균 단독 인터뷰 등 굵직한 이슈들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이에 정규 편성 요구도 잇따랐다.

SBS는 "김어준과 일정 조율 등을 마치고 1월 18일 목요일 정규 첫 방송을 확정했다. 파일럿에서 함께한 '흑터뷰' 코너의 강유미, '아는 척 매뉴얼' 코너의 타일러도 계속 함께할 예정"이라며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흑터뷰' 코너에서 '다스가 누구 것인지'를 찾아다니며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안겨준 강유미는 "나도 최근에야 제작진으로부터 연락을 받았다. 나 역시도 시청자 여러분만큼이나 기다리느라 목 빠질 뻔했다"며 "생애 첫 취재라 부족한 점이 많았는데도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셔서 감사하다. 정규 방송에도 함께하게 된 만큼 더욱 핫한 인물을 열심히 찾아다니겠다"고 합류 의지를 밝혔다.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는 배정훈 PD에 이어 'SBS 스페셜 - The 람쥐'를 통해 국내 최초로 '판타지 다큐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선보인 주시평 PD가 합류한다. 정치부 기자 출신이라는 독특한 이력을 가진 주 PD는 '그것이 알고 싶다'를 거쳐 총선 삼국지, 마라톤 CG 등 “약 빤 연출”로 매번 화제를 모으는 'SBS 선거 방송'을 오랫동안 연출하기도 한 실력파 PD다.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오는 1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breeze52@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