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공식] '뺑반' 제작사 "류준열·공효진 확정…조정석 검토 중"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17-11-27 17:51 송고
뉴스1 DB © News1

영화 '뺑반'의 제작사 측이 류준열과 공효진의 캐스팅 확정 사실을 알렸다. 조정석에 대해서는 여전히 "(조정석 측에서)검토 중"이라는 입장.

'뺑반'의 제작사 관계자는 27일 뉴스1에 "류준열과 공효진이 출연을 확정했다. 조정석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드라마 일정 때문에 아직 시나리오를 검토할 시간이 충분하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 결과적으로 검토 중인 상황"이라고 밝혔다. 

'뺑반'은 경찰서 내 '뺑소니 사고 조사반'을 칭하는 말로 뺑소니 사고 처리반에 모인 개성 넘치는 형사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차이나타운'의 한준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앞서 공효진의 캐스팅 확정 소식과 함께 류준열, 조정석이 출연 물망에오른 사실이 알려진 바 있다. 

한편 '뺑반'은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