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제주

"야! 타"…길 묻는 러시아 여성 오토바이 태워 성추행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 2017-08-31 14:58 송고 | 2017-09-01 11:36 최종수정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길을 물어보는 외국인 여성을 자신의 오토바이에 태워 성추행을 한 50대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제갈창 부장판사)는 추행유인과 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기소된 오모씨(58)에 대해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고 31일 밝혔다.

오씨는 지난 1월 서귀포시 한 도로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이동하던 중 러시아 여성 A씨(31)가 영어로 길을 묻자 무슨 말인지 이해하지 못하면서도 추행을 하기 위해 A씨를 오토바이에 태웠다.

이후 오씨는  약 8km 떨어진 자신의 과수원 창고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오토바이에서 떨어지지 않기 위해 손잡이를 잡고 있어 반항하기 힘든 A씨의 다리를 만져 추행했다.


jejunews77@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