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부산ㆍ경남

부산 다대포서 인터넷 방송 중 BJ가 변사체 발견

동영상, 시청자 100여명에 여과없이 노출

(부산·경남=뉴스1) 박채오 기자 | 2017-05-31 11:38 송고
부산해양경비안전서 전경. 뉴스1 DB© News1

인터넷 개인방송 진행자(BJ)가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변사체를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31일 부산 해안경비안전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15분쯤 부산 다대포 해수욕장에서 인터넷 방송을 진행 중이던 BJ A씨가 해변으로 떠밀려온 사람 형태를 보고 해경에 신고했다.

이 장면은 당시 인터넷방송을 시청하던 100여명에게 여과 없이 노출됐으며 현재 해당 동영상은 삭제됐다.

시신은 신모씨(24)로 밝혀졌으며 편지나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은 신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chego@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