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영상] 이재명 "정권교체 뛰어넘는 대동사회 만들겠다"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 온다예 기자, 박승희 기자, 서혜림 인턴기자 | 2017-04-03 19:32 송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가 3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19대 대통령후보자 수도권·강원·제주 선출대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2017.4.3/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후보가 마지막 순회경선일인 3일 모두가 다같이 잘사는 '대동사회'를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수도권·강원·제주 선출대회에서 "폭력과 억압에 시달리지 않고 존중하며 함께 살아가는 세상이 저의 꿈"이라며 "대통령 국정원 부패언론과 맞서 끝까지 싸우며 성남시를 전국 대표 복지도시로 만들 수 있었던 것도 저의 그 간절한 꿈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어 사드 배치 등을 언급하며 "대한민국도 위기"라며 "심각한 불평등과 불공정이 엄청한 격차를 낳아국가발전을 가로막고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종복몰이를 정치 생명을 걸고 정면 돌파했다며 오히려 "종북몰이와 음해는 변방의 아웃사이더인 저에게 훌륭한 틈새시장"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한민국이 위기를 극복해 전시작전통제권을 환수하고 대한민국의 주권을 회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이 후보는 심각한 소득 양극화를 해소해야 한다며 노동권을 강화하고 비정규직 차별을 없애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후보는 "서민증세 없이 고수익자 우선 증세로 중소기업지원하고 복지를 확대하고 일자리 늘릴 수 있는 사람 이재명이라 자부한다"며 "모두가 공정하게 잘사는 대동사회"를 만들 것이라 말했다.  




v_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