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단독]감독 교체+장르 변경 '물괴', 김명민 주연 유력

(서울=뉴스1스타) 유수경 기자 | 2016-12-14 12:05 송고
배우 김명민이 영화 '물괴'(감독 허종호)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14일 오전 복수의 영화 관계자들은 뉴스1스타에 "김명민이 '물괴' 주연으로 유력한 상황"이라며 "코믹 사극으로 장르가 바뀌면서 김명민이 적격이라는 평이 지배적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김명민 소속사 엠엠엔터테인먼트 측은 "'물괴' 출연 제안을 받은 것은 맞지만 현재 결정된 것이 없는 상황"이라고 선을 그었다.


김명민이 영화 '물괴' 출연 제안을 받았다. © News1star/ 고아라 기자


'작서의 변-물괴의 습격'은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괴물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사극으로, 왕을 위협하는 물괴와 왕의 자리를 넘보는 세력과의 사투를 그리는 작품이다.

지난해 신정원 감독과 배우 정우성이 준비 중이었던 이 영화는 올해 초 감독이 교체되며 장르가 코믹 사극으로 변경됐다. 새 판을 짜게 되면서 정우성 역시 출연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물괴' 제작진은 내년 크랭크인을 목표로 현재 배우 캐스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uu84@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