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썰전’ 오늘(3일) 최순실 국정개입 파문 분석 특집 방송

(서울=뉴스1스타) 강희정 기자 | 2016-11-03 08:49 송고
‘썰전’이 본격적으로 최순실 게이트를 파헤쳤다.

최근 진행된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 녹화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로 밝혀져 파문을 일으킨 최순실의 국정개입 논란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

기존 ‘썰전’은 한 주를 뜨겁게 달군 몇 가지 이슈들을 주제로 녹화를 진행해왔다. 하지만 이번 주는 사건의 파장이 큰 만큼, 러닝타임 내내 ‘최순실 게이트’만 전격 분석했다.

‘썰전’ 유시민, 김구라, 전원책이 최순실 게이트 관련 토론을 진행했다. © News1star / JTBC


먼저 전원책은 광화문에 단두대가 등장했다 10분 만에 철거가 된 것에 대해 “정말 화가 났다. (모형이 아닌) 실제 단두대 설치해야 하는 것 아닌가 생각된다”라고 원조 단두대 소환사다운 분노를 표출했다.

이에 유시민은 “혹시 단두대, 변호사님이 시켜서 가져다 놓은 것 아니냐”라고 의심의 눈길을 보냈다. 전원책은 유시민에게 “그건 극비 사항이다”라고 속삭여 현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3일 밤 10시50분 방송. 


hjk0706@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