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임정엽, 봉동우체국서 출정식 갖고 선거운동 돌입

(완주=뉴스1) 김동규 기자 | 2016-03-31 17:41 송고
임정엽 국민의당 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 후보가 31일 완주군 봉동읍 봉동우체국 앞에서 출정식을 갖고 본격 선거운동에 돌입했다.(임정엽선거사무소 제공)2016.03.31/뉴스1© News1

임정엽 국민의당 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 후보가 31일 완주군 봉동읍 봉동우체국 앞에서 출정식을 갖고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최근 국민의당 경선에 참여해 선의의 경쟁을 벌였던 김정호 변호사를 비롯해 유희빈·조형철 전 전북도의원, 오정례 전 전주시의원, 구동수 전 진안군의장, 이강춘 전 무주군의장 등 2000여명이 참석해 임 후보의 총선 승리를 결의했다.

임 후보는 “지역 주민들의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뚫어주고, 당당히 전북의 몫을 찾고 전북의 목소리를 내기 위해, 살맛나는 민생정치를 실현하기 위해 국회의원에 출마했다”며 “전국에서 주목받고 부러워하는 완주를 만든 검증된 능력을 바탕으로 진안, 무주, 장수지역의 낙후의 사슬을 끊고 진안, 무주, 장수를 전북 역사의 중심으로 우뚝 세워 놓겠다”고 밝혔다.

이어 “믿고 맡길 단 한 사람, 완주·진안·무주·장수에 기분 좋은 변화를 가져올 임정엽을 꼭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kdg2066@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