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JYP 측 "쯔위, 의상 문구 미처 발견 못해…심려 끼쳐 죄송"

(서울=뉴스1스타) 이경남 기자 | 2016-03-15 16:08 송고 | 2016-03-16 16:02 최종수정
걸그룹 트와이스 측이 쯔위의 '인기가요' 무대 의상 논란에 공식입장을 밝혔다.

트와이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뉴스1스타에 "쯔위의 상의 의상에 적힌 영어 문구를 미처 발견하지 못했다.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앞으로 의상에 주의를 기울여 재발을 방지하겠다. 다시 한 번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걸그룹 트와이스 측이 쯔위의 '인기가요' 무대 의상 논란에 공식입장을 밝혔다. © News1star / SBS '인기가요' 캡처



앞서 트와이스는 지난 13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걸그룹 여자친구와 함께 소녀시대의 'Gee'로 콜라보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쯔위가 입고 무대에 오른 의상에는 방송에 부적절한 영어 문구가 적혀있어 논란이 됐다.

한편 트와이스는 Mnet '트와이스의 우아한 사생활'에 출연 중이다.


lee122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