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N스타일

밤에는 윤락女, 낮에는 유치원 교사 '낯뜨거운 영상'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2016-02-12 11:33 송고
유치원 교사가 부업으로 성매매를 하다 적발됐다.

최근 영국 미러는 러시아 여성이 한 남성으로부터 약 5만 원의 돈을 건네 받은 뒤 옷을 벗고 성매매를 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보도했다.

유치원 교사가 부업으로 성매매를 하다 적발됐다. © News1star DB


영상 속 여성은 22세 유치원 교사로 밝혀졌다. 이 여성은 밤에는 성매매 업소에서 일하고 있고 낮에는 유치원에서 아이들에게 수화와 춤을 가르치고 있는 선생님이다.

여성은 경찰 조사 과정에서 "유치원 교사로서 일하는데 전혀 지장이 가지 않게 하고 있다"고 당당한 입장을 보였다.


star@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