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세종ㆍ충북

'젓가락페스티벌' 참가 요청 쇄도… 관심↑

(충북ㆍ세종=뉴스1) 정민택 기자 | 2015-11-01 14:22 송고


오는 10일부터 내달 17일까지 충북 청주시 청주백제유물전시관에서 열리는 '젓가락페스티벌 2015청주'에 세계 각국의 참여가 잇따르는 등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1일 시에 따르면 동아시아문화도시 사업의 하나로 추진되는 이 페스티벌에는 한중일 3국의 동아시아문화도시에서 행정단과 출품작가, 시연장인, 공연팀 70여명이 방문키로 했다. 또 각국의 젓가락 관련 전문가 10명이 방문해 학술심포지엄을 전개한다.

특히 국제젓가락문화협회에 가입돼 있는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 태국, 미얀마, 대만 등 7개국 임원 20여 명도 방문할 예정이다.

경연대회 참가신청도 쇄도하고 있다. 젓가락 신동을 뽑는 경연대회에서 이 지역에서 뿐 아니라 전국의 유치원, 어린이집, 초등학교 등에서 2000여 명이 신청했으며, 예선을 통해 150명이 11일 젓가락의 날 행사장에서 본선 경연대회에 참가한다.

8명이 한 팀이 되어 릴레이로 대회를 여는 단체전도 주민자치센터, 가족, 기업 등 100여 팀이 신청했다.

동아시아문화도시조직위원회 관계자는 "한중일 3국이 2000년 넘게 사용해 온 젓가락을 소재로 국제행사를 개최한다는 것에 세계가 놀라면서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갈등과 대립의 동아시아 3국이 짝의 문화, 생명문화의 상징인 젓가락을 통해 상생과 발전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min777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