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공공기술과 기업의 만남"…연구개발특구기술박람회 대전서 개막

(서울=뉴스1) 박현준 기자 | 2015-10-19 06:00 송고
© News1

미래창조과학부는 공공기술과 기업의 만남을 통해 공공기술 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한 '2015 연구개발특구기술박람회'를 19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 연구개발특구 내 주요 공공연구기관과 연구소기업 등이 보유한 50여 개의 공공기술 사업화 성과물들이 공개된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의 진단 센서·개인용 혈당 측정기와 한국기계연구원의 자기베어링 기술,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의 가상수족관 기술 등이 전시된다.      

19일과 20일 양일간 연구개발특구 주제관에서 과학기술 대표 성과 70선이, 10개 공공연구기관 독립관에서는 기관별 선도 기술이 공개된다. 기술이전 설명회에서는 공공연구기관이 보유한 사업화 유망기술에 대해 연구자가 기업에 직접 소개하고 상담도 할 계획이다.     

부대 행사로 19일에 글로벌 투자 로드쇼, 20일에 글로벌 토크 콘서트가 열린다. 글로벌 토크 콘서트에서는 '와일드하우스 랩스' 공동 창업자 마이크 밀러와 김용욱 대덕연구개발특구본부장 등 기술금융·사업화 전문가들이 성공적인 창업과 기업 성장 방안에 대한 대담을 펼친다. 

더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techfair.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ph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