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준, 귀싱꿍꼬또 애교로 '오미자차 득템'

(서울=뉴스1스타) 백초현 기자 | 2015-10-04 17:13 송고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 쌍둥이 아들 서준이 귀싱꿍꼬또 애교를 선보였다.

4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오미자 정식을 맛보는 쌍둥이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준이는 맛있는 음식이 모두 다 사라지자 형 서언이를 향해 손을 내밀며 "하나 만 줘"라고 부탁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 쌍둥이 아들 서준이 귀싱꿍꼬또 애교를 선보였다.© News1star/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그는 또 오미자 차를 한모금 마신 후 "아빠, 한 또 덜어줘요"라고 말했고 이휘재는 애교를 선보이면 줄 것을 제안했다.

이에 서준은 아빠의 요청에 따라 "오미도 꿈꿨떠" 애교를 선보였다. 아빠 이휘재는 쌍둥이 재롱에 흐뭇해 하며 옛 개그를 대방출했다.




poolchoy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