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경기도, "63억원 규모 '중소기업 기술개발비' 지원"

(경기=뉴스1) 윤상연 기자 | 2015-03-05 09:20 송고

경기도가 지역산업의 전략적 육성 및 도내 중소기업의 기술혁신형 연구개발(R&D)를 위해 상반기 43억원, 하반기 20억원 등 올해 총 63억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한다.

도와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은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15년 상반기 경기도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을 5일 확정·발표, 도내 3개 지역에서 시행계획 설명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지원 분야는 도내 중소기업의 R&D 및 기술사업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매출 증대를 꾀하기 위한 '기업주도기술혁신개발 지원' 사업, 경기 북부지역 산업 활성화를 위한 '북부산업도약 지원' 사업, 중소기업 R&D역량강화 지원 사업 등 3개 사업 분야로 과제당 1년 이내 최대 2억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한다.

지난해 자금을 지원 받은 ㈜로봇앤드디자인은 반도체 제조 장비의 필수 장치인 투명 웨이퍼용 프리 얼라이너(Pre Aligner)를 개발, 국내 반도체 제조업체와 약 3억6000만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등 국내·외 13억원의 매출 계약을 진행하고 있다.

또 검사장비 개발업체 나이시스는 기술개발사업에 힘입어 '3DTV용 입체 LCD/LED 패널검사를 위한 검사장비' 개발에 성공했다. 이 제품은 삼성디스플레이 탕정사업부에 약 2억4000만원 규모의 검사 장비를 설치 완료하는 등 나이시스의 매출 30%를 차지하는 효자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경기도기술개발사업은 아이디어는 있지만 자금문제로 기술개발에 착수하지 못하는 도내 중소기업에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 중소기업의 성장 동력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2008년 시작한 경기도기술개발사업은 2013년 상반기까지 성공 종료된 251개 과제 중 총 628억원을 지원해 특허창출효과 총 628건, 신규 고용창출 2059명, 기업매출창출 2800억원으로, 도 지원금 대비 평균 4.5배의 경제적 효과를 창출했다.




syyoon1111@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