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건ㆍ사고

청년유니온, 6·4지방선거 후보에게 '청년정책' 요구

전국 6개 지역서 청년일자리 20개 정책요구안 발표
"후보와 공약 협약, 투표참여 캠패인 할 것"

(서울=뉴스1) 최동순 기자 | 2014-05-19 05:05 송고
청년유니온 회원들이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청년유니온 6.4지방선거 정책요구안 발표' 기자회견에서 투표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 News1 민경석 기자


청년유니온은 19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등 전국 6개 지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청년일자리와 관련한 20개의 정책요구안을 발표했다.


또 6·4지방선거 시·도 단체장 후보들에게 해당 요구안을 정책공약에 반영해 줄 것을 요구했다.


청년유니온은 "많은 이들이 청년들의 정치적 무관심을 비판하지만 정치 역시 청년들의 삶을 나아지게 한 적이 없다"면서 "6·4지방선거는 청년들의 구체적인 삶을 개선하고 사회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좋은 정치'로 이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높은 청년실업률 속에 청년에게 허락된 일자리는 저임금·불안정 노동뿐"이라면서 "청년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공정한 일자리, 안전한 일자리 등을 위한 정책이 마련돼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들이 지방선거 공약화를 요구한 정책은 ▲청년의 일자리 정책 시행을 위한 기본 조례 제정 ▲청년구직자 대상 구직촉진수당 및 구직비용 대출제도 도입 ▲청년까지 포함하는 생활임금제도 시행 ▲공공부문 청년의무고용제 5%로 기준 강화 ▲청년 아르바이트 권리보호를 위한 종합정책 수립 ▲학벌 등 차별 철폐를 위한 공공부문 블라인드 채용제도 시행 등 20개다.


김민수 청년유니온 위원장은 "자체 조사 결과 청년층은 생활임금, 공정한 채용제도 정착, 아르바이트 권리보호 등 정책에 높은 수요를 보였다"면서 "앞으로 각 지역단체 후보들과 정책 협약을 맺는 한편 청년들을 상대로 투표참여 캠페인 등을 벌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dosoo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