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IT일반

안철수, "디지털 자산 거래소, 부산 유치해야…블록체인 특구 지원할 것"

(부산=뉴스1) 김승준 기자 | 2022-09-23 10:52 송고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2022.9.21/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를 부산에 유치해야 한다는 입장에서 중요한 것은 투자자 보호와 투명성 강화다."

안철수 국민의힘 국회의원은 23일 부산에서 열린 '업비트개발자컨퍼런스(UDC)'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안 의원은 현재 부산시가 추진 중인 디지털 자산 거래소 사업을 긍정적으로 바라보며, '선제도 후과세' 원칙을 강조했다.

그는 "투자자를 보호하고 투명성을 강화할 수 있는지는 국가에서 해야 하는 일이다. 그런 기반을 먼저해야한다"며 "세금 문제를 말을 하는 데 그것부터 꺼내는 것은 잘못됐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대로 투자할 여건을 만들어 주고 리스크 관리도 하고 정보도 제공해줘야한다"고 덧붙였다.

안 의원은 당초 '부산 북항재개발' 현장 방문 일정으로 부산항을 방문했다.

그는 "(블록체인 활용을) 부산시 단위에서, 부울경 메가시티 단위에서, 점점 확대하면 수출사업도 될 수 있다"며 "부산이 블록체인 특구로 지정됐으니까, (블록체인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여러 가지 지원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seungjun24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