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혜수, 시스루 입고 찍은 러블리 셀카…53세에 초동안 미모 [N샷]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2-07-30 11:08 송고 | 2022-07-31 17:16 최종수정
김혜수 인스타그램 © 뉴스1

배우 김혜수가 초동안 미모를 자랑했다.

김혜수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에서 김혜수는 손을 올리고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시스루(비침옷) 상의를 입고 섹시한 매력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또 김혜수는 작은 얼굴에 큰 이목구비로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1970년생으로 현재 우리나이 53세라고 믿을 수 없는, 사랑스러운 동안 미모도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김혜수는 올해 초 주연을 맡은 넷플릭스 드라마 '소년심판'을 선보였으며, 영화 '밀수'의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