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대통령실

尹국정운영 긍정평가 49%, 부정 32% …'긍정' 5%p↓

[NBS] 긍정평가 이유 31% '결단력'…부정평가 이유 31% '독단·일방적'
MB특별사면 반대 54%, 찬성 37%…60대서 찬성 많아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2022-06-16 11:37 송고 | 2022-06-16 11:41 최종수정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6.15/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 운영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가 2주 만에 소폭 하락, 부정 평가는 소폭 상승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6일 나왔다. 긍정 평가 이유로는 '결단력이 있어서'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부정 평가는 '독단적이고 일방적이어서'를 이유로 꼽은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 등 4개 여론조사 전문회사가 만 18세 이상 1014명을 대상으로 지난 13~15일 실시한 6월3주차 전국지표조사(NBS·National Barometer Survey) 결과 윤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해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49%, '잘못하고 있다'는 32%였다. 직전 조사(5월30일~6월1일)에 비해 긍정 평가는 5%포인트(p) 줄고 부정 평가는 5%p 늘어난 결과다.

세부적으로는 '매우 잘하고 있다'가 17%, '잘하는 편'이 32%였고 '잘못하는 편' 15%, '매우 잘못하고 있다'가 18%였다. 모름/무응답은 19%다.

긍정 평가 응답층은 윤 대통령의 결단력을 이유로 꼽은 경우가 가장 많았다. '윤 대통령이 일을 잘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이유' 질문에 31%가 '결단력이 있어서'라고 답했고 21%는 '국민과 소통을 잘해서'라고 답했다.

'공정하고 정의로워서'와 '약속한 공약을 잘 실천해서'는 각각 14%, '통합하고 포용적이어서'는 8%, '유능하고 합리적이어서'는 7%다.

윤 대통령의 국정 운영을 부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들 중에서는 31%가 '독단적이고 일방적이어서'라고 답했다.

'적합하지 않은 인물을 내각에 기용해서'라고 답한 경우가 25%, '경험과 능력이 부족해서'는 17%였다. '약속한 공약을 실천하지 않아서'(8%), '정책 비전이 부족해서'(7%), '통합·협치 노력이 부족해서'(5%)가 뒤를 이었다.

윤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대해 '신뢰한다'는 응답은 직전 조사보다 4%p 내린 55%였고 '신뢰하지 않는다'는 4%p 오른 38%였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특별 사면에 대해서는 '반대한다'는 응답자가 전체의 54%로 '찬성한다'(37%)보다 크게 높았다. 60대 이상에서는 '찬성' 응답이 압도적으로 높았고 그보다 낮은 모든 연령대에서는 '반대'가 많았다.

이번 조사는 국내 통신 3사가 제공하는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로 이뤄졌으며 응답률은 20.0%,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yoos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