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전ㆍ충남

한국수자원공사, 국민 중심의 공공데이터 개방 추진

대국민 설문 조사 반영해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 시범 개방 추진
물 관련 공공데이터 발굴 및 개방 확대, 스마트 물관리 기술개발에 도움 기대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 | 2021-10-28 11:18 송고
© 뉴스1

한국수자원공사(K-water)가 국민이 원하는 데이터를 선별해 제공하는 공공데이터 개방을 본격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이달부터는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포털을 통해 전라북도 정읍시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를 시범 개방하기 시작했다.

28일 한국수자원공사에 따르면 그동안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는 내부 운영관리 목적으로 활용되어 외부에서는 관련 자료 취득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한국수자원공사가 지난 5월 실시한 대국민 설문 조사 등을 통해 상수도 운영데이터 신규 개방에 대한 수요가 확인됐다.

이에 한국수자원공사는 정읍시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 시범 개방을 결정했고 지난 6월부터 정읍시 상하수도사업소와 데이터 개방을 위한 긴밀한 협력을 추진해 왔다.

이번에 개방하는 데이터는 정읍시의 장명 중블록 관망 운영 자료로 배수지 2개소, 가압장 5개소, 소블록 7개소의 1년간 수위 및 유량, 압력에 대한 분당 데이터이다. 또한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관망해석모델 및 센서 네트워크 정보, 운영조건 등을 패키지 형태로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개방결과를 토대로 개방범위 및 지자체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현재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추진 중인 SWM(스마트 물관리) 사업이 완료되면 스마트 미터를 통한 수용가별 실시간 공급량 등 빅데이터 규모의 상세한 수도운영 데이터 개방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가 개방한 물 관련 데이터는 향후 상수도 시설 운영관리 및 예측기술 개발 등 연구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이를 통해 스마트 물관리를 위한 기초연구 및 기술개발 활성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한편,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5월 대국민 설문 조사를 시작으로 ‘K-water 공공데이터 국민참여단’ 구성과 공공데이터 콘테스트 개최 등 수요자 중심의 공공데이터 개방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한 2017년 제1회 K-water 빅데이터 콘테스트를 시작으로 매년 대국민 빅데이터 공모전을 시행하여 우수과제에 대한 포상 및 분석사례를 공유, 물 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한 인사이트 및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여 공공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노력도 기울여 오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러한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아 2019년, 2020년 행안부 주관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 최고등급을 수여 받았다.

안정호 한국수자원공사 미래기술본부장은 "국민이 원하고 필요로 하는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개방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공분야 데이터 댐 구축 등 정부의 공공데이터 개방정책에 적극적이고 선도적으로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yhji@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