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은정, '아이윌송' 가수 지망생 캐스팅…3년만의 스크린 복귀


                                    

[편집자주]

함은정=캐빈74 제공 © 뉴스1

배우 함은정이 3년 만에 스크린 복귀로 관객들을 만난다.

함은정 소속사 캐빈74에 따르면 함은정은 영화 '아이윌송' (감독 이상훈)에 여자 주인공 물결 역에 캐스팅돼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아이윌송'은 아픔을 지닌 가수 지망생 물결과 영화감독 바람(구원 분)이 우연히 만나게 되어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고 이겨내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함은정은 인생에 있어 노래가 전부인 가수였지만 정식 데뷔 직전, 삶의 의미를 잃은 물결 역을 맡아 새로운 연기 변신을 시도할 전망이다. 지난 작품들을 통해 안정된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던 함은정이 보여줄 변신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에 함은정은 "한 번도 해보지 않았던 캐릭터라 설레고 긴장이 많이 된다"며 "아픔을 딛고 치유하고 희망을 채워가는 '물결'이의 모습을 잘 그려낼 수 있도록 열심히 임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또 함은정은 "보시는 분들께 청춘의 한 단면처럼 상처를 이겨내는 과정을 통해 좌절보다는 꿈을 찾는 용기를 낼 수 있길 바라는 작품의 진심이 전해지면 좋겠다"고 소감을 덧붙이기도 했다.

'아이윌송'은 10월 중순 크랭크인 예정이다.

aluemchang@news1.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