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장, 필리핀 호위함 진수식 참석…양국 방산협력 논의

필리핀 해군 초계함 설계 관련 MOU 체결

[편집자주]

필리핀 호위함 안토니오 루나(Antonio Luna)함.(방사청 제공)© 뉴스1

왕정홍 방위사업청장은 8일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개최된 필리핀 호위함 안토니오 루나함의 진수식에 참석해 한국과 필리핀 간 해양분야 방산협력을 논의했다.

진수식에는 왕 청장과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장관, 노엘 클레멘트 합참의장, 로버트 엠페드라드 해군참모총장, 알바노 웡 주한 필리핀 대사 등이 참석했다.

필리핀의 국민영웅 이름을 따라 '안토니오 루나'호로 명명된 호위함은 현대중공업이 2016년 필리핀 해군으로부터 수주한 2척의 호위함중 두 번째 함이다. 앞서 지난 5월에는 첫 번째 호위함인 호세 리잘함의 진수식이 개최됐다.  

안토니오 루나함은 대함전, 대잠전 및 연안 초계 임무를 수행할 수 있는 다목적 전투함이며 길이 107m, 너비 14m , 배수량은 2600톤이다.

이 함정은 최대 속력 25노트(시속 46㎞)이며, 항속거리는 4500해리(8300㎞) 이상으로 장기간 원근해 경비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또 국내 방산업체의 대함 미사일 등을 포함해 속사포, 기관포, 어뢰 등 다양한 무장을 탑재했다.

한편 이날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장관과 현대중공업 대표는 필리핀 해군이 내년 획득할 예정인 신규 초계함의 설계 및 건조와 관련해 업체의 독점적인 사업 참여에 대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

sseol@news1.kr

이런 일&저런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