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디스크' 이특 "슈주 4회 대상 수상, 부끄럽다"


                                    

[편집자주]

슈퍼주니어 이특이 4회 연속 대상을 수상한 소감을 밝혔다.

21일 저녁 7시30분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는 JTBC '2016년 제 30회 골든디스크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전현무는 역대 대상 수상자 명단을 본 후 "슈퍼주니어가 대상을 많이 탔다"라며 "3회 수상이냐"라고 물었다.

슈퍼주니어 이특이 4회 연속 대상을 수상한 소감을 밝혔다. © News1star/ '2016년 제 30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캡처




이에 이특은 "4회 수상이다. 부끄럽다"라고 짧게 소감을 말했다.

올해 30주년을 맞이한 '골든디스크'는 음원 대상과 음반 대상으로 나눠 시상된다. 시상식은 QTV와 네이버 V앱을 통해 국내 생중계된다. 전현무, 이특, 크리스탈이 MC를 맡았다.

poolchoya@news1.kr

관련기사